나의 시선은_2008.07.28 16:04
사용자 삽입 이미지


뜨거웠었다.

정말 뜨거웠었다.

그 시절의 내 모습은-

흙바닥에 넘어지고, 넘어지고, 넘어져도.

즐거웠었다.

정말 즐거웠었다.


'내 청춘의 농구장' 그와 함께-






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
신고
Posted by 창 - 鈗

티스토리 툴바